홈
매거진+

여행삶의 활력소가 되는 여행에 관한 정보와 경험을 소개합니다.

벳푸에서 온천하고, 유후인에서 즐기는 자유여행

벳푸에서 온천하고, 유후인에서 즐기는 자유여행

일본 열도를 구성하는 4대 섬 중 가장 남쪽에 위치한 규슈(九州) 지방. 그중 오이타 현의 벳푸(別府) 시는 예로부터 온천 여관, 온천 욕장으로 번창해 1950년 국제관광온천문화도시로 지정되었다. 한마디로 온천 천국의 도시. 현재 300여 개의 온천이 있다. 시영온천에서는 단돈 1000원의 입장료만 내면 전통 온천을 즐길 수 있다. 매일 온천욕으로 건강 다지고 심심하면 인근 유후인 시로 나들이 떠나는 재미. 한 달이 후딱 지나간다.

2018-08-24

하늘과 맞닿아 눈부시게 빛나는 곳, 볼리비아 ‘우유니 소금사막’

하늘과 맞닿아 눈부시게 빛나는 곳, 볼리비아 ‘우유니 소금사막’

자연을 마주하는 일은 거울을 보는 일과 같다. 자연이 거대하고 단순할수록 내 안의 껍데기는 사라지고 알맹이만 투명하게 드러난다. 그곳에서 느끼는 나는 아주 작고 또한 아주 크며 힘없고 미약한 존재다. 동시에 우주를 포함한 자연이다. 그것을 느끼는 순간의 강렬함을 잊을 수 없다. 여행이란 교실에서 배운 지식들을 현장에서 직접 느끼고 체험하는 시간이 아닐까. 많은 이의 버킷리스트인 우유니(Uyuni). 잘 알려진 소금사막과 바람이 만들어낸 놀라운 기암괴석, 붉은 빛깔의 호수, 안데스의 희귀동물 라마까지 신비함이 가득한 곳이다. 새롭고

2018-08-24

북한산 백운대 정상에서 잠시 쉬어가기

북한산 백운대 정상에서 잠시 쉬어가기

사람들은 왜 산에 오를까? 산에 오르는 이유가 궁금해졌고, 올바른 등산은 무엇일까에 대해서도 고민해보았다.

2018-08-21

도심 속 낭만이 있는 「푸른수목원」

도심 속 낭만이 있는 「푸른수목원」

푸른수목원은 서울의 서남쪽, 구로구의 서편 끝자락에 위치해 있다. 10만 3천㎢의 부지에 기존의 자연경관을 최대한 훼손하지 않도록 꾸며져 있으며, 이름에 걸맞게 회색도시에 푸름을 가득 선물해주고 있다. 비록 기존에 있던 논과 밭은 사라졌으나, 항동저수지는 다양한 식물 테마원들과 어우러져 옛 모습을 감추고 새로운 공간으로 거듭났다.

2018-08-20

도시 전체가 ‘가우디’ 박물관, 스페인 바르셀로나

도시 전체가 ‘가우디’ 박물관, 스페인 바르셀로나

스페인 바르셀로나를 가 보면 안다. 많은 한국인이 이 도시를 떠나지 못하고 장기적으로 머물고 있는 이유를 말이다. 매력이 넘치는 바르셀로나는 영화 로케이션 장소로도 큰 인기다. ‘내 남자의 여자도 좋아’, ‘비우티풀’, ‘스페니쉬 아파트먼트’ 등은 모두 바르셀로나를 배경으로 찍은 영화다. 또 몬주익 언덕에는 마라톤 선수 황영조 기념탑이 있다. 1992년, 바르셀로나올림픽 때 우승을 안겨줬던 도시. 낯선 나라에서 한글을 보면 가슴이 짜르르해지고 눈시울이 젖는다.

2018-08-16

비어 있기에 더 많이 채울 수 있는 곳 모로코 사하라 사막

비어 있기에 더 많이 채울 수 있는 곳 모로코 사하라 사막

성인이나 현자들이 하나같이 사막이나 황야를 찾아간 것은 그곳이 ‘비어 있는 곳’이기 때문이라는 글을 본 적이 있다. 비어 있지 않으면 신을 만날 수 없기 때문이라는 것. 많은 사람이 해오는 질문 중 하나는 가봤던 여행지 중 한 곳만 추천한다면 어디를 꼽겠느냐는 것이다. 장소마다 느낌이 다른데 그런 데가 어디 있냐며 웃어넘겼지만 결국 꼽은 곳은 모로코였다.

2018-08-16

[길 위에 여행 6] 산티아고 순례길을 준비해보자

[길 위에 여행 6] 산티아고 순례길을 준비해보자

순례길을 가려고 하는 사람이 늘어나면서 순례길을 준비하는데 도움을 주는 글이나 자료가 넘쳐난다. 대부분 비슷한 말로 사람들에게 얘기하지만 실제로 순례길에 들어서면 들어맞지 않는것도 제법 있다. 옳고 그름을 따지기 보다는 순례길에 대한 의미를 되짚어 보면서 준비하는 것이 어떨까 싶다. 그저 멀리 떠나 둘레길 걷기 하듯 가는 것이 아니라면 준비하는 방법과 생각도 달라야 하지 않을까?

2018-08-09

50에 떠나는 동유럽 배낭여행

50에 떠나는 동유럽 배낭여행

"본래 땅 위에는 길이 없다. 누군가 걸어가면 그것이 곧 길이 된다." 좀 귀찮고 번거롭더라도 일상에서 탈출할 수 있는 용기로 나만의 여행을 기획해보자.

2018-08-03

행복지수가 높은 나라의 비밀을 찾아서, 부탄

행복지수가 높은 나라의 비밀을 찾아서, 부탄

지구상에서 세계화와 문명화라는 이름으로 고유의 전통을 지키는 곳이 점점 사라져가고 있다는 사실은 안타까운 일이다. 그러나 오직 한 나라, 그런 노력을 기울이는 희귀한 나라가 있으니 바로 부탄이다. 전 세계가 GNP(국민총생산)만을 부르짖으며, 효율과 편리라는 기치 아래 경제성장에 목을 맬 때도, GNH(국민총행복지수)를 최고 정책으로 삼고 있는 나라.

2018-08-01

남부캠퍼스 인근 가볼만한 피서지 「광명동굴」

남부캠퍼스 인근 가볼만한 피서지 「광명동굴」

불볕더위가 연일 이어지고 있다. 낮 기온이 35도를 웃돌뿐 아니라, 밤에도 열대야가 이어져 잠을 설치게 한다. 아파트 베란다에 놓아둔 달걀이 자연 부화되었다는 소식마저 들려온다. 어차피 감당해야할 무더위라면 짜증내기보다 웃으며 슬기롭게 피해 가는 것이 건강에도 좋을 것 같다. 서울시50플러스 남부캠퍼스와 가까운 거리에 있어 간편하게 찾아가 더위를 피할 수 있는 '광명동굴'을 소개하고자 기자가 먼저 방문해 보았다.

2018-07-30

‘혼행’ 떠나는 시니어, 건강에서 교육까지 네 마리 토끼 잡는다

‘혼행’ 떠나는 시니어, 건강에서 교육까지 네 마리 토끼 잡는다

최근에는 액티브 시니어를 중심으로 배낭여행이나 장기여행이 붐을 이루고 있다. 여행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시니어의 최근 여행 트렌드를 볼 수 있다. 70대 배우들이 함께 떠난 ‘꽃보다 할배’는 배낭여행에 대한 관심을 높였다. 또 ‘윤식당’은 해외에서 살아보는 여행을 꿈꾸게 했다. 이처럼 단순 관광을 넘어 배우고 체험하는 여행에 관심이 높아졌다.

2018-07-30

[길 위에 여행 5] 산티아고순례길이 뭐길래

[길 위에 여행 5] 산티아고순례길이 뭐길래

스페인 산티아고순례길(Camino de Santiago)은 매년 20만 명 이상이 찾는 순례여행지이다. 찾아오는 이유도 종교적인 이유뿐만 아니라 개인적인 이유, 사색, 여행, 트레킹여행 등 다양하며 세계각국에서 나이에 상관없이 많은 사람들이 찾아온다. 그러다보니 예상하지 못했던 일들이 발생하기도 한다. 좋은 마음에, 마음을 내려놓고 평안을 찾으려고 간 길에서 또다른 인내를 시험받기도 한다.

2018-07-27

숲길에서 보고 듣다, 완도수목원 숲길

숲길에서 보고 듣다, 완도수목원 숲길

오감 열리는, 동백꽃빛 환한 숲길

태그 :

길 ,

꽃 ,

...

2018-07-26

찬란한 고대 문명과 커피 향으로 가득한 나라 에티오피아

찬란한 고대 문명과 커피 향으로 가득한 나라 에티오피아

미지의 것에 대한 호기심이야말로 삶을 살아가게 해주는 가장 큰 동기라는 걸 새삼 깨닫는다. 처음 타보는 국적기. 처음 보는 ‘그을린 피부’의 여 승무원. 영상과 인쇄 자료를 살피며 상상해보는 시뮬레이션의 시간들…. 에티오피아까지 가는 15시간의 비행시간이 지겹기는커녕 설렘으로 가득한 이유다.

2018-07-19

파묵칼레에서고대 로마식 온천욕 즐기기

파묵칼레에서고대 로마식 온천욕 즐기기

​​​​​​​로마인들의 휴양지에는 몇 가지 특색이 있다. 목욕을 좋아해 자연 용출장이 있는 곳에 휴양지를 만들었다. 목욕 즐기는 것으로 만족하지 않고 어김없이 볼거리, 즐길거리도 만들었다. 연극이나 스포츠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극장과 원형 경기장도 만들었다. 로마인들의 대표적인 휴양지 중 한 곳은 터키의 파묵칼레다. 고대 도시, 히에라폴리스의 부서진 유적 위에 만들어진 온천 수영장에서의 물놀이는 클레오파트라도 부럽지 않다.

2018-07-19

네 자매의 뉴질랜드 여행기

네 자매의 뉴질랜드 여행기

60, 70, 80대의 여인들... 나까지 합쳐 5,6,7,8학년이 함께 떠난 뉴질랜드 여행

2018-07-19

< 9 10 11 12 13 14 1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