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캠퍼스소식

언론 보도

도봉구 창4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반려식물 나눔 행사 개최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창4동 주민센터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오는 26일 지역내 취약계층 160세대를 대상으로 화분 나눔 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우울감과 사회적 고립감을 겪는 거동불편 노인 등 소외계층에게 반려식물 화분을 전달함으로써, 식물이 주는 정서적 안정감으로 코로나19를 건강하게 이겨내는 것을 돕고자 마련됐다. 준비한 화분은 창4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생명지킴이, 적십자봉사단 등 지역 주민 봉사자 20명이 사전 연락 후에, 취약계층 가정을 찾아가 집앞에 화분을 두고 오는 방식으로 전달한다. 화분은 1인당 1모씩이며, 동성제약에서 후원한 유산균도

2021-06-25

일자리 지원시설 탄생! ‘창동 아우르네’ 둘러보기

동북권 교통의 중심 창동역 인근에 일자리 지원 복합시설 ‘창동 아우르네’가 지난 11월 27일 개관했다. ‘창동 아우르네’는 창업을 꿈꾸는 청년부터 인생 이모작을 준비하는 중장년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세대 공유형 일자리 복합지원시설이다. ‘창동 아우르네’는 서울시가 창동•상계 일대를 동북권 신경제 중심으로 조성하는 ‘창동•상계 경제기반형 도시재생’의 마중물 사업으로 탄생한 첫번째 거점시설이다. 국제설계공모를 거쳐 2018년 첫 삽을 뜬지 2년 만에 문을 열게 되었다. 시민 공모로 선정된 이름 ‘아우르네’는 우리말의 ‘아우르다’와

2020-12-16

새로 문 연 서울시50+ 북부캠퍼스 ‘언박싱데이’

서부·중부·남부에 이어 또 하나의 서울시50플러스 캠퍼스가 문을 열었다. 서울 동북권에 전 세대를 아우르는 일자리 복합지원센터 ‘창동아우르네’가 개관하면서 청년 창업자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는 ‘서울창업허브 창동’, 청년과 예술가를 위한 ‘창동 아우르네 빌리지’, ‘서울시 동북권 NPO지원센터’와 함께 중장년 세대를 지원하는 ‘서울시50플러스 북부캠퍼스’가 첫 걸음을 시작했다. 지하철 창동역(1,4호선) 1번 출구에서 300m 거리다. 지난달 27일 북부캠퍼스 개관 행사로 언박싱 데이가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다. 사전에 참가신청을 해

2020-12-04

‘50+ 북부캠퍼스’ 개관, 새로운 인생 길찾기 응원해요!

50+세대가 인생 2막을 시작할 수 있도록 배움을 지원하는 곳이 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에선 은퇴 후 불안한 노후생활을 종합적으로 준비할 수 있도록 중·장년층을 위한 캠퍼스와 센터를 운영해오고 있다. 2016년부터 서울 시내 서부·중부·남부 3개 캠퍼스를 운영해온 데 이어, 이번에 네 번째 ‘북부캠퍼스’가 도봉구 창동에 문을 열었다. 앞으로 강남구 ‘동남캠퍼스’, 광진구 ‘동부캠퍼스’ 건립도 추진 중이다. 새롭게 탄생한 북부캠퍼스는 11월 27일 ‘북부캠퍼스 언박싱데이’ 온라인 개관 행사를 진행했다. 문화예술 분야 전문가의

2020-12-04

청년~장년 일자리 지원센터…‘창동 아우르네’ 27일 개관

창동역 인근에 창업·일자리 지원시설 ‘창동 아우르네’가 27일 개관한다. 창동역 인근에 ‘창동 아우르네’가 27일 문을 엽니다. 창동 아우르네는 창업을 꿈꾸는 청년부터 인생 이모작을 준비하는 중장년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일자리 복합지원센터인데요. 청년창업‧주거, 중장년 인생2막 준비 등 4개 지원시설이 들어섭니다. 다양한 시설이 함께 입주함으로써 세대 간 융합의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되는데요. 막막하기만 한 창업과 인생 2막 준비, 창동 아우르네가 도와드립니다. 창동역세권에 세대공유형 일자리 복합시설 개관 동북권 중심인 창동역

2020-12-04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