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알림마당

언론보도
언론에 보도된 센터를 만나보세요.

[새전북신문][온누리]오팔세대

“남원, 가실래요?” 말 한 마디에 대기업에 다니던 직장인, 간호사, 호텔리어, 학원 강사, 연극인, 디자이너, 약사, 유치원 원장, 그리고 주부 등 50세를 훌쩍 넘긴 16명이 뭉쳤다. 인생 전반전은 각기 달랐지만 인생 후반전을 향한 마음은 비슷한 그들은 은퇴 후 뭔가 새로운 인생을 탐색하고 싶다는 호기심에 이들은 남원으로 향했다. 

연관키워드 :

도심권50+센터,

서울시

[전북도민일보]수도권 신중년 16인들이 남원을 체험하며 귀농·귀촌에 대해 말하는 ‘남원에서 살아보기’

남원의 매력을 찾아온 신중년 세대들이 남원에서 느낀 시간과 새 삶을 향한 체험이 담긴 ‘남원에서 살아보기(퍼블리터·1만5,000원)’이 출간됐다. 출처 : 전북도민일보(http://www.domin.co.kr)

[더스쿠프][Weekly BOOK Review] 지역살이 어때요?

「남원에서 살아보기」 신중년 16인이 탐색한 지역살이 출처 : 더스쿠프(http://www.thescoop.co.kr)

[내일신문]새로 나온 책 - 2020040319

(중략) 남원에서 살아보기 서울시도심권50플러스센터/퍼블리터/1만5000원 지역 도시의 인구 감소는 이미 심각한 수준이다. 많은 지자체들이 '지역 소멸'을 이야기하면서 인구 늘리기에 모든 정책을 집중하고 있다.

연관키워드 :

도심권50+센터,

서울시

[무등일보]여행처럼 시작하는 은퇴 후 제2의 인생

누구나 은퇴 후 제2의 삶을 꿈꾼다.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가 본격화되고 있다. 해마다 80만 명 이상 새로운 퇴직자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연관키워드 :

도심권50+센터,

서울시

[프라임경제][신간] 남원에서 살아보기

[프라임경제] 오팔세대 16인의 귀농·귀촌 탐색을 담은 지역살이 가이드북 '남원에서 살아보기'가 나왔다. 나이는 들었지만 여전히 왕성한 활동을 하는 5060 세대를 일명 '오팔(OPAL, Old People with Active Lives)' 세대라고 부른다.

연관키워드 :

도심권50+센터,

서울시

[전북일보]서울시도심권50플러스센터, ‘남원에서 살아보기’ 출간

“남원에 간다면 평생 음치로 살아온 나는 꼭 판소리를 배워보고 싶다. 결코 명창이 될 리는 없겠지만 그러면 어떤가. 내 만족을 느끼고 살아간다면 그만 아니겠는가. 귀농과 귀촌을 하게 된다면, 하고 싶은 것만 하고 살고 싶다.” 출처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http://www.jjan.kr)

연관키워드 :

도심권50+센터,

서울시

[중앙일보]장애인 교통 목소리 낸 단체 "아직도 이동하는게 어렵습니다"

무의가 만든 대표적인 콘텐츠가 ‘교통 약자를 위한 서울 지하철 환승 지도’인데요, 이런 경험이 반복되면서 만들게 된 콘텐츠입니다. 서울시도심권50플러스센터에서 활동 중인 시니어 리서치들이 직접 직접 휠체어로 서울 지하철 역사 곳곳을 다니면서 장애인의 환승 경로를 조사했고, 이걸 기반으로 청년 디자이너들이 지도를 만들었습니다.

연관키워드 :

도심권50+센터,

서울시

<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