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아이콘
인큐베이팅

공유사무실 활동
인큐베이팅 활동 게시판입니다.

[50+주제토크] 난상토론 2차 “현대인은 왜 숲과 힐링에 주목하는가?”

[50+주제토크] 난상토론 2차 “현대인은 왜 숲과 힐링에 주목하는가?”

도심권50플러스센터 내 인큐베이팅 ‘힐링숲바라기’와 함께하는 50+주제토크 난상토론 3차 “현대인은 왜 숲과 힐링에 주목하는가?”가 진행되었습니다.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12 - "시니어 코하우징"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12 - "시니어 코하우징"

"코하우징은 현대인의 생활양식에 적합한 근린의 개념을 재정의하는 새로운 주거 유형이다. 주민의 사생활 보호와 공동 생활 이익 추구를 혼합한 것이다. 코하우징은 장소와 이웃에 대한 공동체 의식을 재창조하기 위한 현대적인 모델이다. 너무나 친밀하여 압박감을 느꼈던 종래의 공동체 환경을 개선하여 현대인의 사생활 보호 요구를 반영한 공동체 주거 방식이다."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11 - "시니어를 위한 공유주택의 보급이 더딘 이유"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11 - "시니어를 위한 공유주택의 보급이 더딘 이유"

우리는 고령화에 따라 길어진 노년의 삶을 고민하는 중장년 1~2인 가구의 주거 문제에 주목하고있습니다. 더함플러스는 도시의 중장년 1~2인가구가 소규모로 모여 협동조합형 공유주택을 설립하여 함께 사는 공동체주거가 고령사회를 대비한 실용적 노후주거의 대안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 09 "함께 산다는 것"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 09 "함께 산다는 것"

2013년 경으로 기억이 난다. 그날은 어머니 친구분들이 우리 집에 모이셨다. 어른들은 그렇게 수시로 서로의 집을 방문하여 모여 노셨다. 그렇게 모여 음식도 나누시고, 주로 간단한 게임을 하셨다. 시간을 보내기도 좋고 치매예방에도 좋다며. 그날 외근 일정이 일찍 끝난 나는 바로 귀가를 하였고 거실에서 어머님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게 되었다.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10 - "관계와 경계"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10 - "관계와 경계"

공동체주거란 결국 타인과 더불어 함께 사는 것 그것은 혈연이 아닌 사람과 새로운 관계를 맺는 것 그 관계란 서로의 경계를 유지하는 것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 08 "홀로 남은 노년"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 08 "홀로 남은 노년"

독거노인, 나이드신 부모님을 자식이 부양하는 것이 당연시 되었던 과거에 돌봐줄 가족이 없는 소수의 불쌍한 노인들을 지칭하는 말이다. 그러나 지구상에서 유래가 없을 정도로 빠르게 고령화가 진행되고 있는 우리 사회에서 이미 홀로 사는 노년의 삶은 일상이 되어 버렸다.

[50+주제토크] 난상토론 2차 "일喜일悲"

[50+주제토크] 난상토론 2차 "일喜일悲"

2013년 경으로 기억이 난다. 그날은 어머니 친구분들이 우리 집에 모이셨다. 어른들은 그렇게 수시로 서로의 집을 방문하여 모여 노셨다. 그렇게 모여 음식도 나누시고, 주로 간단한 게임을 하셨다. 시간을 보내기도 좋고 치매예방에도 좋다며. 그날 외근 일정이 일찍 끝난 나는 바로 귀가를 하였고 거실에서 어머님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게 되었다.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07"어떻게 죽을 것인가"

[칼럼]더함플러스협동조합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07"어떻게 죽을 것인가"

[시니어 공동체주거 이야기 - 07] 어떻게 죽을 것인가 지난해 발간되어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았던 책의 제목이다. 책의 주요 내용은 고령화에 따른 노인요양문제, 현 의료체계의 과잉진료 문제 등을 다루고 있지만, 근간에 담겨 있는 메시지는 과거와 달리 길어진 노년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준비가 필요하며, 우리의 인생이 유한하다는 것을 알고 언젠가 죽는다는 것을 받아들여야 오늘을 잘 살 수 있다는 것이다.

< 1 2 3 >